양평군 단월면 '산음 자연휴양림'에서 가을 소리를 듣다.

국내 최초 숲 해설 운영

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1/10/04 [16:56]

양평군 단월면 '산음 자연휴양림'에서 가을 소리를 듣다.

국내 최초 숲 해설 운영

허진구 기자 | 입력 : 2021/10/04 [16:56]

 

[로컬경기] 경기도 양평군 단월면에 위치한  '산음 자연휴양림'은 국내 최초 숲 해설을 운영한 곳이다.

 

초가을 '가을 소리'를 듣고 싶고 알고 싶으면 이곳 휴양림을 추천한다.

 

산책로는 산세가 험하지 않아 어린 아이를 둔 가족들도 즐길 수 있다. 오솔길 사이로 조성된 '데크로드' '트레킹코스' 등을 걷다보면, 가을 바람에 스치는 나뭇잎의 소리가 몸속으로 스며든다.

 

송이송이 맺힌 이마의 땀방울이 가을 바람에 묻어 데굴데굴 흐른다.

 

작은 골에서 내려오는 맑은 물 흐르는 소리는 '힐링' 그 자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