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자치경찰, 시민과 소통 나서…정책 홍보, 의견 청취

구별 순회 간담회 추진, 8월 4일 계양구 주민자치협의회 방문

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8/04 [14:13]

인천자치경찰, 시민과 소통 나서…정책 홍보, 의견 청취

구별 순회 간담회 추진, 8월 4일 계양구 주민자치협의회 방문

허진구 기자 | 입력 : 2022/08/04 [14:13]

그간 추진성과 및 제2호 사업 소개


[로컬경기=허진구 기자] 인천자치경찰위원회가 시민사회와의 현장 소통에 주력하고 있다.

인천광역시자치경찰위원회는 중구, 동구 주민자치협의회와의 간담회에 이어, 8월 4일 계양구 주민자치협의회와 현장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계양구청에서 개최된 이날 간담회에는 최종국 계양구 주민자치협의회장 및 고문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동안 추진사항을 공유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이병록 위원장은‘자치경찰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자치경찰제 추진 배경, 사무 및 조직 등 제도 전반에 관한 설명과 함께 인천자치경찰 출범이후의 주요 시책에 대한 성과를 공유했다.

또, 스토킹 범죄 증가 등 여성범죄 발생에 따른 시민 불안감이 점차 높아짐에 따라, 여성 안전 환경 조성을 목표로 한 인천자치경찰 2호 사업‘함께 만드는 여성안심 도시 인천’에 대한 선정 배경 및 주요 치안정책에 대해 설명하며 시민 안전을 위해 함께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병록 위원장은 “자치경찰은 궁극적으로 자치단체의 역량과 자치분권을 강화하고 주민지향성을 높여 시민의 안전을 도모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고 말하며 “우리 위원회는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시민들이 변화를 피부로 느끼실 수 있도록 현장에서 소통하고 함께하는‘시민친화형 치안행정’을 실현 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자치경찰위원회에서는 시민사회와의 소통 강화를 위해 지난해 시민·사회단체 13개소를 방문해 자치경찰 정책을 공유하고 다양한 의견 수렴의 시간을 가졌으며, 올해는 지역 주민자치회와의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