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워크레인 파업 대비 비상상황반 운영

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1/06/08 [18:14]

타워크레인 파업 대비 비상상황반 운영

허진구 기자 | 입력 : 2021/06/08 [18:14]


[로컬경기=허진구 기자] 국토교통부는 6.8일부터 실시된 타워크레인 조종사 노조(한노, 민노) 파업 관련 건설현장 피해상황 등을 파악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비상상황반을 구성했다.

비상상황반은 전국 발주청에 파업으로 인한 공기지연 등 작업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게 대비토록 하고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할 예정이다.

또한, 건설협회, 전문건설협회 등 유관기관과 비상연락 체계를 구축하여 실시간 피해상황을 모니터링 중이다.

참고로, 정부는 소형 타워크레인 특별점검·제작결함조사 등 소형 타워크레인 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하는 한편, 등록말소 대상 타워크레인의 조속한 말소조치와 사용자제를 지속적으로 촉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